스포츠 / 레저

길림성 제7회 소수민족전통체육운동회 ...

  길림성 제7회 소수민족전통체육운동회는 이틀간의 치렬한 경기를 거쳐 그네, 널뛰기, 야자, 활쏘기, 제기차기, 민족식 씨름, 건강미체조, 윷놀이, 무술, 말타기 등 11개 경기종목과 59가지 작은 항목의 운동시합을 원만히 완성하고 8월16일 오전, 송원시직업기술학원에서 성과적으로 페막되였다.

도문시 일광산 ‘꽃바다’에 빨려들다
도문시 일광산 ‘꽃바다’가 요즘 두만강반의 또하나의 아름다운 풍경지로 뜨고 있다. 두만강문화광광축제(25일 개막)의 한 생태관광코너인 도문 일광산삼림공원이 15일에‘일광산 풍경 관상명절’의 막을 올렸다. ‘꽃바다’에로 관광객들이 빨려들고있다.

[정하나 시선]‘장춘전역’, 금싸락 1점과 날려보낸 2점
연변팀 리그 잔류에 너무 절박한 3점, 그러나 경기 88분까지 가까스로 지켜내다가 결국은 입안에 다 들어온 2점은 가뭇없이 날려가고 1점만 달랑 남았다.

[장백산의 여름 시리즈2]: 만달장백산국제휴가구
장백산국제휴가구는 길림성 백산시 무송현 송강하진에 자리잡고 있으며 장백산의 서쪽비탈에 위치해있다. 대련만달그룹, 중국범해그룹, 내몽골억리자원그룹, 료녕일방그룹 등 4개의 최대규모의 민영기업들에서 2009년도부터 공동으로 총 230억원의 투입으로 건설된 중국에서의 유일한 높은 표준의 산지휴가체험구이다.

연변—녕파 관광 윈윈 실현
연변조선족자치주와 절강성 녕파시가 윈윈을 원칙으로 서로 손잡고 관광업발전을 적극 추진하게 된다. 10일 오후, 연변—녕파관광합작교류회가 연변호텔에서 성황리에 거행되였다.

제1회 중국조선족문화관광축제 9월 3일 개막
8일 오후, 연길시정부에서 소집된 제1회 중국조선족문화관광축제 소식공개회에 따르면 제1회 중국조선족문화관광축제가 9월 3일 저녁 일곱시에 연변주체육관에서 성대히 개막된다.

세계의 평화와 안 ...
혁명이야기로 청소...
연변가무단의 중주...
맹인 김봉숙 홍수 ...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유세성형미용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