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레저

장백산분설축제 26일 개막

  장백산관리위원회, 길림성문화및관광청에서 공동으로 주최하고‘12도 분설(粉雪)·온난과의 만남’을 주제로 하는 ‘2019 장백산 분설절'개막식이 오는 2018년 12월 26일에 장백산에서 소집된다.

《영광의 주인공》후속보도(9)리시봉편
연길시 장백향 동광촌에서 태여난 리시봉은 어려서부터 축구를 즐겼다. 수십명 되는 동갑내기들과 함께 돼지오줌깨에 공기를 넣어 맨발바람에 차던 그 시절, 온 하루 골목길에서 뛰여다니면 그렇게 밥맛이 좋았다고 한다.

《영광의 주인공》후속보도(8)박문호편
1968년 1월 24일에 룡정시 안민가에서 태여난 박문호는 당시 민족학교였던 안민소학교를 다녔다. 그 때 체육시간이면 한족반에서는 롱구를 하고 조선족반에서는 편을 갈라 축구를 하였는데 어린 박문호는 축구가 그렇게 좋을 수가 없었다.

《영광의 주인공》후속보도(7)리찬걸편
길림오동축구팀의 선수로 활약하다가 은퇴한 뒤 북경에 가서 북경조선족축구협회를 이끌고 현재까지 8년간 열성을 다하고 있는 리찬걸은 고향이 료녕성 심양시이다.

향촌민박업은 전역 관광을 추진하는 중요 일환
“향촌민박은 향촌관광 발전의 중요한 내용이며 전역 관광발전을 추진하는 중요한 착력점이며 향촌 진흥 전략 실시에 힘을 보태여 주는 중요한 경로이다.”

《영광의 주인공》후속보도(5)최광일편
‘97’갑A련맹경기는 연변팀은 물론 연변의 허다한 축구팬들에게 평생 잊혀지지 않는 감동과 격정의 시즌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이 해 시즌에서 연변팀에서는 한국감독 최은택의 인솔하에 련속 9껨의 경기에서 불패의 신화를 창조하고 최종 갑A리그 4강...

습주석의 마드리드...
연길 ‘중국조선족...
연변대학 인문학원...
“꼬꼬댁 ,꼬꼬댁 ...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유세성형미용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