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해내외축구기별]메시 호날두 몸값 백명에도 못든다? 그렇다면 1위는?

편집/기자: [ 김룡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22-06-07 09:15:22 ] 클릭: [ ]

올시즌 중국축구협회 슈퍼리그의 1차전 경기에서 모두 4개의 레드카드가 나왔다. 이에 대해 인민일보 체육부 공식 웨이보는 1라운드에서 4개의 레드카드가 나온 데에 대해 경계할 필요가 있다고 글을 올렸다.

인민일보 체육웨이보는 이렇게 쓰고있다. 중국축구 슈퍼리그 1라운드에서 4장의 레드카드가 나왔는데 그 중에서 산동태산팀의 정쟁, 상해상항팀의 서신과 북경국안팀의 장상동 3명은 모두 주심이 직접 레드카드를 꺼내 퇴장당했다. 창주웅사팀의 곽호는 2장의 옐로카드가 레드카드로 이어져 퇴장당했다.

4장의 레드카드는 전술성 반칙으로 얻은 것도 있고 부상을 초래할 수 있는 위험 동작으로 받은 것도 있지만 어쨌든 1라운드에 이렇게 높은 레드카드 데이터가 나타나 경계할 필요가 있다.

2020시즌 슈퍼리그 18라운드 경기에서 옐로카드 60장과 레드카드 13장이라는 불명예스러운 기록이 나온 적이 있다. 기술을 합리적으로 활용하고 경기장 분노와 폭력을 억제하는 것은 모든 선수의 필수 과목이다. 슈퍼리그에서의 대항과 다채로움은 거친 반칙으로는 영원히 이루어질 수 없다.

6일 저녁 7시 손흥민이 ‘A매치 100경기 출전’ 자축포를 쏜 한국국가대표팀이 남미 강호 칠레를 2-0으로 꺾었다.

한국축구대표팀은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칠레와의 친선경기에서 황희찬(울버햄프턴 원더러스)의 선제꼴과 손흥민의 쐐기꼴에 힘입어 2-0으로 이겼다.

6일 저녁 6시 20분 브라질은 일본 도꾜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일본과의 평가전에서 1-0 승리를 거두었다. 이날 경기에서 일본의 밀집 수비 공략에 어려움을 겪은 브라질은 후반 31분 네이마르의 페널티킥 결승골에 힘입어 힘겨운 승리를 거두었다.

7일 새벽 2시 45분 프랑스는 유럽축구련맹 네이션스리그 그룹1 2라운드에서 크로아지아와 1-1 무승부를 거두었다.

55개 국가가 출전하는 네이션스리그는 FIFA 랭킹에 따라 4개 리그로 나뉘여 진행한다. 리그A에선 1위 팀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고 최하위 팀은 하위 리그(리그B)로 강등된다.

7일 새벽 4시 15분 2022-2023 유럽축구련맹 네이션스리그의 리그A 조별리그 1조 2차전에서 오스트리아를 2-1로 제압했다.

단마르크는 네이션스리그에서 프랑스에 이어 오스트리아를 격파하며 2련승으로 조 선두에 올랐다.

전세계 축구스타를 대상으로 매긴 가치 순위에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100위 안에 들지 못했다.

이상 사진 시나스포츠

7일 영국 더 선은 “해리 케인이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스타 30위에 올랐다. 메시와 호날두 자리는 없었다”고 보도했다.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는 세계 축구스타의 가치를 평가해 상위 100명으로 줄 세웠다. 빠리생제르맹에 남기로 한 킬리안 음바페가 1위를 차지했다. 그의 이적료는 무려 1억7500만 파운드의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됐다. 이는 2위에 자리한 비니시우스 주니어(레알 마드리드)보다 2000만 파운드 더 많은 금액이다.

3위는 1억 3,000만파운드의 엘링 홀란드(맨체스터 시티)다. 4위는 페드리가(바르셀로나), 5위는 주드 벨링엄(도르트문트)이 차지했다. 뒤이어 필 포든(맨시티), 프랭키 데용(바르셀로나), 루이스 디아즈(리버풀), 루벤 디아스(맨시티), 페란 토레스(바르셀로나)가 차례로 10위권 안에 이름 올렸다.

다만 메시와 호날두는 100위권 안에 들지 못했다. 손흥민(토트넘)은 4541만 파운드으로 아시아 선수 가운데 유일하게 탑100에 진입, 88위로 평가 받았다.

/종합 편집 김룡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