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해내외 축구기별]지충국 선발 출전한 북경국안 4대 2로 상해신화팀 제압

편집/기자: [ 김룡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21-08-16 08:33:43 ] 클릭: [ ]

●8월 15일 저녁 7시 30분, 2021 중국축구 슈퍼리그 제1단계 제8라운드 보충경기에서 연변적 지충국이 선발 출전한 북경국안팀이 4대2로 상해신화팀을 제압하였다.

이로써 북경국안팀은 우승조에 편성되고 상해신화팀은 강급조에 편성되였다.

한편 장춘아태팀이 3대 1로 대련인팀을 이기고 무한팀이 1대 1로 하북팀과 무승부, 상해해항팀이 5대 0으로 천진진문호팀에 대승했다.

●'손세이셔널' 손흥민(29)이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리그 첫 꼴이자 결승꼴을 터뜨리며 토트넘 홋스퍼에 승리를 안겼다.

16일 토트넘은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의 EPL 1라운드 홈 경기에서 손흥민은 최전방 원톱 공격수로 나서 후반 10분 상대 페널티지역 오른쪽 외곽 지역에서 왼발 슛으로 결승꼴을 터뜨리며 1대 0으로 승리를 거두었다.

●리오넬 메시(빠리생제르맹)가 빠져도 에쓰빠냐 FC바르셀로나는 강했다. 메시 없이 치른 첫 경기서 바르셀로나는 까다로운 레알 소시에다드를 2꼴 차로 대파했다. 대승의 주인공은 단마르크 국가대표 공격수 브레이스웨이트(30)였다. 2꼴, 1도움으로 4대 2로 팀 승리를 주도했다.

●1970년대를 풍미했던 독일 축구의 ‘레전드’ 게르트 뮐러가 타계했다. 향년 75세.

선수 시절 ‘폭격기’라고 불렸던 뮐러는 1960∼1970년대에 활약한 독일 최고의 공격수였다. 그는 1964년부터 1979년까지 바이에른 뮨헨에서 뛰며 총 607경기에 출전해 566꼴을 터뜨렸고 독일 분데스리가 통산 득점 1위(427경기 365꼴)의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정규리그 득점왕만 7차례 지낸 그는 2020~21시즌 ‘득점 기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뮨헨)가 41꼴로 분데스리가 한 시즌 최다 꼴 기록을 세우기까지 49년간 이 부문 1위(40꼴 • 1971~72시즌)를 지키기도 했다.뮨헨에서 분데스리가와 독일축구협회컵 우승 각각 4회, 유럽챔피언스컵 우승 3회, 1974년 월드컵 우승 등 다수의 트로피도 들어올렸다.

●15일 영국 케로우 로드에서 열린 2021-2022시즌 EPL 1라운드에서 리버풀이 승격팀 노리치시티 원정에 3-0으로 이겼다.

●16일 에쓰빠냐 아틀레티는 에쓰빠냐 갈리시아지방 폰테베드라주의 비고에 위치한 발라이도스에서 열린 2021/22시즌 에쓰바냐 프리메라리가 1라운드 셀타 비고와의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프리미어리그[英超第1轮]

토트넘 1대0 맨시티

노리치 0대3 리버풀

뉴캐슬 2대4 웨스트햄

라리가[西甲第1轮]

셀타 비고 1대2 AT마드리드

바르셀로나 4대2 레알 소시에다

세비야 3대0 바예카노

분데리스가[德甲第1轮]

쾰른 3대1 헤르타BSC

프랑스리그[法甲第2轮]

랑스 2대2 생테티엔

마르세유 2대2 보르도

/종합 편집 김룡기자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