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올해 국경절련휴 장백산관광객 사상 최고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신화넷 ] 발표시간: [ 2018-10-08 13:43:57 ] 클릭: [ ]

10월 1일부터 7일사이 장백산풍경구에서는 연인수로 도합 18만 3600여명에 달하는 관광객을 접대, 같은 시기에 비해 4.91% 증가했다. 이중 혜민정책으로 풍경구를 두번 관광한 유람객은 연인수로  1만 9600명에 달해 유람객중의 10. 46%를 차지했고 북쪽 풍경구는 연인수로  12만명을 접대해 같은 시기에 비해 2.56% 증가했다. 서쪽 풍경구는 연인수로  6만명 접대, 같은 시기에 비해 3.45% 증가했는바 국경련휴 장백산관광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10월 4일, 유람객 접대량이 가장 많았는데 3만 7361명이였다.

장백산 천지(자료사진) / 유경봉 찍음

통계에 따르면 휴일관광에 아래와 같은 특점이 있다.

풍경구 입장권 인터넷 예매, 시간대 분류 입구 형식으로 유람객들이 몰리는 압력을 완와했다.

10월 1일부터 입장권가격을 125원에서 105원으로 인하했고 환승차 표값도 34원에서 24원으로 낮추었다. 입장권 한장으로 3일동안 여러번 관광할 수 있는 등 우대정책을 실행했는데 입장권 가격과 환승차 표값을 인하한후  300여만원의 수입이 감소됐다.

국경절 련휴 풍경구 관할구내의 성급(星级)호텔 평균 입주률은 80%이상, 길림성내와 주변 성, 시의 관광객이 위주였으며 개인 유람객, 자가용차량 사용 유람객이 많아졌다. / 출처: 중국길림넷 / 편역 길림신문 홍옥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