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전반기총결산5] 연변팀 전반기 가장 무게있는 꼴 베스트

편집/기자: [ 김룡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5-07-03 11:22:00 ] 클릭: [ ]

시즌 첫꼴을 터뜨리고 있는 스티브선수.

연변팀은 2015년 중국축구 갑급리그 전반기 15껨 경기에서 한번도 지지 않는 참으로 기적같은 성과를 거두었다. 8승 7무 31점으로 연변팀은 프로리그이래 처음으로 리그선두에 서는 기록도 남겼다. 더구나 지난해 을급팀으로 떨어졌다가 《횡재》한듯 후보로 갑급팀에 남은 꼴찌팀이 《리그중반왕》으로 부상할줄 누가 알았으랴! 말그대로 꿈만같은 일이 아닐수 없다.

아래는 15라운드까지 꼴 베스트10

1. 3월 14일, 2015 중국프로축구 갑급리그 제1라운드경기에서 연변팀은 강서련성팀과의 원정경기로 올시즌의 막을 열었다. 3명의 용병들로 공격진을 메운 《박태하호》는 젊은 혈기로 투지를 사르며 그라운드를 누볐다. 이날 경기에서 연변팀 용병 스티브선수의 헤딩꼴에 힘입어 1대0으로 강서련성팀을 제압하며 프로축구 10년만에 시즌 첫승을 거두었다.

2. 3월 22일 오후 2시 30분, 진황도올림픽체육쎈터에서 벌어진 2015 중국축구 갑급리그 제2라운드 원정전에서 하북화하팀과 2-2로 비겼다.이날 경기 후반전9번 스티브가 첫꼴을 넣은후 후반 87분경 대방 코너킥에서 한꼴을 허용, 몇분후 하북팀의 외적용병이 원거리 대포슛으로 역전꼴을 넣은후 경기는 끝나버린듯 싶었다. 이때 한국용병 하태균이 경기결속 몇초를 앞두고 반격기회에 기적 같은 한꼴을 넣으며 2:2로 빅었다.>>>>>>>>>>>>뉴스보기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