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고준익 인터뷰:내 우상은 아버지 고종훈

편집/기자: [ 김춘만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3-09-25 12:44:40 ] 클릭: [ ]

고준익 : 내 우상은 아버지 고종훈

중국청년팀 주력수비 고준익에게서 듣는 성장경력

기자 : 어떻게 뽈을 차게 됐나?

고준익:축구는 2005년부터 시작했다. 그맘때 아버지는 곤명의 한국축구학교에서 감독을 하셨는데 방학이면 나는 엄마와 함께 아버지가 있는 곤명에 갔다. 갈때면 뽈을 차보군 했는데 점점 축구가 재미있었다. 12살 되던해 나는 정식 축구선수가 되겠다고 결심하게 됐다.

기자:그러니까 2005년 전에는 뽈을 차지않았다는건가? 아버지가 뽈차기를 가르치지 않았나?

고준익:당시 공부에 열중하고 있었다. 아버지는 나에게 뽈차기를 가르치지도 않았고 물론 일이 바빠 그럴 시간도 없었다. 학교다닐때 점심시간이 1시간정도 되는데 때로는 친구들이 뽈차러 나갈때면 따라나서 차보기도 했다. 그때는 그냥 되는대로 놀음삼아 찼다. 2005년부터 정식 정규적으로 축구를 시작했다.

기자:뽈을 차겟다고 하니 아버지는 뭐라고 하던가 ?

고준익:아버지는 처음에 차지 말라고 했다. 그러나 내가 축구선수가 되려고 결심했고 또 아버지는 내가 축구에 자질이 있다고 판단해 결국 동의했다.

기자: 아버지가 가르쳐주면서 뽈을 찼는가?

고준익:그건 아니고..당시 곤명의 한국구락부는 세 개팀으로 나누어져 있었는데 아버지는 큰팀을 이끌었고 나는 작은 팀에 소속되여 있었다. 우리팀 코치는 브라질분이다. 브라질감독의 수하에서 기술을 좀 더 배우기 위해서다. 아버지도 그 브라질코치의 수준을 인정했다. 브라질감독밑에서 기술을 잘 배울수 있었다.

기자:후에 어떻게 상해에 가게 되였는가?

고준익: 2008년 아버지는 곤명을 떠나면서 나도 아버지를 따라 연길에 돌아왔다. 그러다가 2009년 5월부터 상해행운성축구구락부에 가서 지금까지 뽈을 차고있다.

기자:그래서 상해18세이하 유소년팀에 들어갔구만

고준익:그렇다. 이번 전국운동회에서 우리팀은 결승전까지 진출했다.

기자:아버지처럼 하프선에 뛰지않고 왜 중앙수비를 택했나 ?

고준익:처음에 나는 측면 하프로 뛰다가 절대속도가 빠르지 않아 측면 방어수로 바꾸었다.

2011년 나는 갑자기 키가 커지면서 중앙수비수로 옮겼다. 이후에 혹시 수비형하프(后腰)로 뛸수도 있다. 물론 아버지 류형의 하프는 아니고...

기자:자기의 특점과 우세는 뭐라고 생각하는가?

고준익:나는 헤딩능력이 괜찮고 체력이 아주 좋다. 물론 의식도 좋다고 생각한다. 지금 고민은 몸이 가벼워 몸싸움에서 밀릴수있는것이다.

기자:동북출신인데 섬세한 지면기술을 중시하는 상해의 풍격에 적응되는가?

고준익:나는 아주 좋다. 행운성팀도 지면기술을 중시하는 팀이다. 나는 중앙수비지만 뽈을 길게 걷어낼때가 아주 적다. 될수있는 한 조직적인 플레이를 한다. 상해의 공격수들은 키가 크지 않기에 우리는 지면배합을 주로 한다.

기자:박성이나 김경도와는 잘 아는 사이인가?

고준익:그 두사람은 우리 연변의 어린 선수 모두의 우상이다. 경도형과는 좀 더 잘 아는 사이다. 그가 심양에 가기전에 나를 만나 특별히 몇가지 당부를 하고 교육했다. 경도형이 로능팀의 주력으로 뛰는 경기를 텔레비를 통해 보군 하는데 정말 잘 차고있다.

기자:자기의 직업생애에 계획이 있는가?

고준익: 우리 구락부는 명년에 을급련맹전에 참가한다. 이것은 좋은 단련기회이다.

기자: 아버지는 엄격한가? 혼낸적 있는가? 부모들은 보통 자기의 자대로 자녀들을 요구하는데 ...

고준익: 나에 대한 요구는 아주 엄하지만 혼내는 법이 없다. 리해해주는 아버지가 아주 감사하다. 아버지는 내가 경기하는것을 보고는 경기후 함께 총화하고 나타난 문제에 대해서 이런저런 건의를 해준다.

기자:축구선수로 성공한 아버지때문에 압력이 큰가?

고준익: 압력은 크지 않다. 필경 아버지는 자신의 노력으로 성공했다. 나는 아버지와 다른 자기의 성장과정을 택할것이다. 매개인의 성장과정은 복제할수 없다.

기자:동생도 상해행운성구락부에서 뽈을 차고 있는가?

고준익:그렇다. 동생은 고명익이라고 부른다. 금년에 12살인데 작년부터 축구를 시작했다. 우리 형제는 많이 다르다. 나의 몸매는 아버지를 닮지않고 어머니쪽을 더 닮아 골격이 넓지 않다. 그러나 동생은 골격이 아버지와 비슷해 아주 튼튼한감을 준다. 동생은 아직까지 기초훈련을 하고있는데 진영에서 위치는 확정되지 않았다.

                                출처 <<축구>> /  본지종합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윤세미용성형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