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진달래의 꿈” 중국조선족음악회 개최

편집/기자: [ 안상근 김성걸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2-05 11:24:47 ] 클릭: [ ]

2018새해맞이 “진달래의 꿈” 중국조선족음악회가 2일 오후 룡정시 해란강극장에서 성황리에 펼쳐졌다.

연변주문학예술계련합회와 연변주문화라지오텔레비죤신문출판국, 중국조선족음악연구회가 주최하고 연변가무단과 연변텔레비죤방송국이 주관한 이번 음악회는 “진달래의 꿈”을 주제로 중국조선족 음악인들이 창작하고 표현한 우수한 음악들이 선보였다.

저명한 조선족음악가이며 지휘가인 권태성의 지휘하에 펼쳐진 음악회는 관현악《경축서곡》(우영일 작곡)으로 음악회의 화려한 서막을 열었다.

음악회에서는 녀고음독창《 내 고향 오솔길》(황상박 작사, 최삼명 작곡, 김선희 노래), 민악8중주《우리네 명절》(작곡 박학림, 연주 김영, 함금화, 주귀화, 박선화, 김순화, 홍미란, 안예화, 리은희), 남중음독창《추억은 하늘》(작사 김학송, 작곡 박학림, 노래 김학준), 장새납독주《풍년의 노래》 (작곡 김승길, 연주 김호윤), 녀성독창 《새 연변 잘 꾸려보세》(김철학 작사, 김봉관 작곡, 김순희 노래), 명상곡《봇나무》(최창규 작곡), 녀고음독창 《연변의 달》(김홍위 작사, 김기철 작곡  화춘옥 노래), 바이올린독주《명절의 기쁨》(권길호 작곡, 김휘 연주), 남성독창 《아, 장백산 나의 고향의 산》(진복리 작사, 권태성 작곡, 김영철 노래), 관현악《화랑》(박서성 작곡, 최려령 구음), 성악협주곡《완계사. 류아자선생에게 화답함》(모택동시사, 허원식 작곡, 황매화 노래) 등 다채로운 음악종목들이 다수 선보였으며 최종 수상곡 《나의 살던 고향》(안국민 작곡) 으로 성공적인 막을 내렸다.

한편 이번 음악회는 140명의 우수한 음악가들이 동원돼 고품격의 문화향연을 선물하고 우리 민족 음악 창작의 새로운 성과를 전시했으며 곧 봄을 맞는 사람들의 가슴에 아름다운 희망과 격정의 씨앗을 심어주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