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병원:애들이 입에 뭘 잘 삼키는지 ...

  사진은 서안시아동병원 호흡과에서 근 3년간 어린이들 몸에서 꺼낸 일부 이물질이다. 단추, 전지, 완구 부품, 대추씨, 못, 바늘, 유리구 등 별의별 물건들이 다 있는데 애들이 가장 많이 삼킨것이 동전이다.

[아름다운 추억 6]아버지와 함께했던 “데이트”
아버지에게 안겨보는것도 업히는것도 처음이였다. 아버지의 따스한 사랑은 늦가을의 차거운 비도 훈훈하게 덥혀주었다. 친구도 엄마도 잊을만큼 행복한 둘만의 시간이였다. 아버지의 커다란 두손은 그네의 발판이 되여 나의 엉뎅이를 편하게 앉히고

백산변방전사들 조선족로인들과 정월보름 즐겁게
정월대보름기간 백산변방지대 기동대대의 장병들이 명절을 집에서 외롭게 보내고있는 백산시내 일부 조선족로인가정을 찾아 위문, 그들과 함께 즐거운 명절의 한때를 보냈다.

2017년 연변주 및 연길시 취업추진 “춘풍행동” 정식 가동
14일, 연변주 및 연길시 취업추진 “춘풍행동”가동식 및 전문초빙모임이 연길시인력자원사회보장국에서 있었다.

도문 달라자 리향 원주민 고향 방문
2월 11일, 도문시 석현진 향양촌 달라자마을 개척이래 첫 리향 원주민들이 고향을 방문하고 현 주민들과 함께 정유년 보름맞이 행사를 펼쳤다. 행사는 기업인 왕국승, 김철송의 협찬으로 이루어졌다.

조선족 항일녀전사 리재덕녀사의 백수연 북경서
흑룡강성 탕원현 황화강지주자위단을 습격하여 무기탈취를 시도했던 20여명 유격대원속에 끼여있던 한 조선족소녀. 나라를 빼앗겼던 어린 시절부터 민족과 조국의 독립을 위해 싸워온 당시의 나어린 조선족소녀가 2017년 정월 대보름을 하루 앞둔 2월 10일 북경에서 100세 생신을 맞이했다.

연변녀성기업인들 ...
김정은, 새로 건설...
민간 한지공예작가...
쌈밥집“안내원”패션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유세성형미용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