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암 예방에 효과적인 식품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종합 ] 발표시간: [ 2021-07-09 08:49:18 ] 클릭: [ ]

암을 예방하기 위해선 건강한 식생활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 일상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으면서 암 예방에 좋은 식품은 무엇일가?

가지

가지는 페놀 화합물, 클로로필, 알칼로이드 등의 물질이 들어있어 암 억제 효과가 뛰어나다. 가지의 보라색을 내는 안토시안계의 나스닌과 히아신 성분은 암을 예방하는 동시에 항산화 효과를 내기도 한다. 일본 연구에 따르면 가지의 알칼로이드 성분이 란소암 세포의 증식을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나고야대학 연구에서도 가지에서 추출한 8종류의 성분이 암세포 증식을 억제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는 가지의 알칼로이드 성분이 체내 나트륨 배출을 촉진해 혈압을 낮추기 때문이다. 또 가지에 들어있는 식이섬유는 유방암과 대장암 등을 유발하는 동물성 지방을 제거하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기도 한다.

곰취

특유의 맛과 향을 가진 곰취도 암을 예방하는 효과가 뛰어나다. 특히 곰취에 들어있는 베타카로틴과 비타민C가 항암 작용에 기여한다. 연구에 따르면 곰취 추출물이 암세포 억제에 탁월한 효능을 보인다고 밝혀지기도 했다. 고온에서 고기를 구울 때 생성되는 발암 물질인 타르질과 담배에 들어있는 발암 물질인 벤조피렌의 합성을 60~80% 가량 억제한다는 실험 결과도 있다. 고기를 먹을 때 곰취에 싸 먹으면 좋은 리유도 이 때문이다. 이외에도 곰취는 혈액 순환을 촉진하고 통증과 기침을 완화하는 효능도 있다. 페를 건강하게 하며 가래를 없애는 데 도움이 되기도 한다.

마늘

미국 타임지가 선정한 10대 건강식품인 마늘은 미국 국립암연구소가 선정한 48가지 항암식품에도 속한다. 마늘에 들어있는 알리신, 류황 화합물, 셀레늄 등의 성분이 항암 효과를 가진다고 알려져있다. 특히 알리신은 항암 작용을 할 뿐만 아니라 강력한 항균 기능이 있어 위궤양의 원인인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과 식중독 유발균을 사멸한다. 마늘에는 간장암과 대장암을 예방하는 S-메틸시스테인도 들어있다. 그 밖에 혈중 콜레스테롤을 줄이고 혈액 순환을 촉진해 심근경색이나 뇌경색 등 질환 예방에 도움을 주기도 한다. 단 맵고 자극적인 식품이므로 공복에 먹거나 과하게 섭취하는 것은 피해야 한다.

/종합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