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사랑+릴레이]자랑편-민족의 투혼이 살아숨쉬는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

편집/기자: [ 최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21-06-29 15:24:54 ] 클릭: [ ]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는 1927년10월 저명한 김좌진장군이 설립한 신창학교로 널리 알려져있습니다. 1889년에 태여난 김좌진장군은 1918년 동북으로 망명을 한 뒤 북로군정서의 총사령관으로서 사관연성소를 설립하는 등 항일 무장투쟁을 이끌었습니다. 1920년 10월 일제의 독립군 토벌작전에 맞서 일본군 3,300여명을 살상하는 등 청산리대첩에서 맹위를 떨쳤었습니다…

2018년 해림시 민족교육중심(유치원, 소학교, 중학교)이 신축되면서 본교는 새 교수청사로 옮겨오게 되였습니다. 부지면적이 22,110평방메터이고 건축면적이 12,182평방메터인 학교에는 컴퓨터실, 과학실험실, 음악실, 무용실, 종합실천활동실, 미디어실, 체육실, 미술실, 도서실, 계단교실 등 보조교실이 구전하게 갖춰져있어 학생들에게 자신의 꿈을 한껏 키울 수 있는 활무대를 열어주고 있습니다. 현재 7개 학급, 150명 학생, 33명의 교원이 있는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는 해림시에서 유일한 조선족학교로서 장강철 교장의 인솔하에 전교 사생이 손에 손잡고 학교를 알차게 꾸려가고 있습니다.

장강철 교장

학교에 민족문화시설을 갖추기 위해 학교지도부에서는 여러 관계 부문의 적극적인 지지를 얻어 교정에 민족문화시설을 건설하면서 민족문화 자긍심을 부여했습니다. 또한 민족특색이 있는 도서관을 새로 건설하여 학생들이 과외독서를 많이 하도록 고무격려하고 있습니다.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에서는 시종 교원들의 교수질제고와 교원의 자질제고를 중히 여기고 있습니다. 특히 젊은 교원과 골간교원 대오건설에 중시를 돌려 현재 45세이하 교원이 전체 교원수의 45%를 차지하고 있어 교원대오가 생기와 활력으로 차넘치고 있습니다. 33명으로 똘똘 뭉친 교원대오 가운데 동북3성 10대 우수 한어교원 1명, 성급우수교원 1명, 전성 50대 우수교원 1명, 학과리더 3명이 있습니다.

학교에서는 과거의 과당교수모식을 개변하여 학생들이 협력학습과 자주학습에 모를 박아 전면발전할 수 있도록 인도해주고 있습니다. 특히 정보기술의 발달과 더불어 시대에 발을 맞추어 현대화설비를 충분히 리용하여 어린이들이 리해하기 쉽고 재미나게 공부할 수 있도록 조건을 마련해주고 있습니다. 현재 결손가정학생수가 60%를 차지하고 있지만 선생님들의 따뜻한 손길과 사심없는 사랑으로 학생들은 밝고 명랑하게 자라고 있습니다.

다년간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는 ‘특색있는 학교를 꾸리고 특장있는 학생을 배양한다’는 목표하에 학교를 전통문화와 예체능교육의 특색학교로 꾸려가고 있습니다.

이에 시종 우수한 전통문화를 현대에 맞게 창조적으로 계승해나가면서 ‘큰 목표에 착안점을 두고 작은 일부터 착수하자’는 구호를 실제행동으로 옮겨가고 있습니다.

신종코로나 비상시기에도 인터넷수업을 통하여 매듭짓기(结艺), 종이오리기, 서예, 전통음악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 민간예술과 전통문화를 료해하고 계승하며 창신능력을 발휘하는 좋은 덕육활동으로 이어가고 있습니다.

학교의 ‘꽃봉오리예술단’은 국가급, 성급, 시급 공연에서 여러차례의 상을 받아안은 영예를 지니였습니다. ‘꽃봉오리예술단’은 여러번 한국을 방문해 호평을 받았으며 한국 KBS방송에 소개되기도 했습니다. 해마다 진행하는 교내예술절 또한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높은 예술기량으로 학부모들의 환영을 받고 있습니다.

학교 ‘꼬마호랑이축구팀(小飞虎足球队’은 목단강지역은 물론 전성적으로도 명성이 자자한 축구팀으로서 현재 상해코디온(珂缔缘)청소년축구클럽의 실험기지로 되였으며 최근 몇년간 풍성한 열매를 거두었습니다. 축구팀은 국가급, 성급, 시급시합에서 수차례의 영예를 안아왔고 수많은 꼬마축구인재들을 배양해냈습니다. 얼마전 CCTV축구채널에서 학교축구팀특집 인터뷰를 방송한 바도 있습니다.

산재지구에 자리잡고 있는 민족의 투혼이 살아숨쉬는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를 자랑합니다.

/김봉금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