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렬차에서 카드놀이로 려객들의 재물 사기한 일당 나포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1-01-06 10:29:12 ] 클릭: [ ]

최근, 광주철도공안국 형양철도공안처에서는 전국 10여개 철도공안국과 련합하여 통일 작전을 펼쳐 렬차에서 카드놀이로 ‘돼지잡기(사기수단의 일종)’ 사기 무리를 짓부시고 범죄 혐의자 60여명을 나포했다.

알아본 데 의하면 2020년 5월, 철도 경찰은 수사과정에서 둘둘씩 한패가 된 려객들이 서로 알지 못하는 사이처럼 가장하고는 다른 사람을 카드놀이에 끌어들이는 것을 발견했다. 처음에는 ‘오락’식으로 놀면서 사기 당한 려객이 놀이에서 돈을 먹게 해 ‘단맛’을 보게 했다. 그러다  내거는 액수가 점점 커지고 은어, 손짓, 카드를 섞는 등 방식을 취해 ‘돼지잡기’사기극을 벌여 려객들의 돈을 사기했다. 많은 려객들은 구렁텅이에 빠졌음에도 영문을 모른채 큰 손실을 입게 되였다.

검증을 거쳐 경찰은  1,400여명의 피해자를 정리해냈다. 공안부철도공안국의 통일적인 지휘하에 광주철도공안국 형양철도공안처는 할빈, 북경, 성도, 제남, 곤명, 남창, 상해, 태원, 우룸치, 무한 11개 철도공안국의 17개 공안처와 함께 방문, 조사 사업을 진행했다. 이와 함께 2020년 11월 11일에 중점 혐의자에 대한 동시 작전 체포행동을 진행했다.

초보적인 조사를 거쳐 2018년 6월이래 범죄자들은 1,346건의 사기행각을 벌였으며 관련 금액이 340만원이 된다. 현재 사건은 진일보로 되는 심사중에 있다. / 출처: 신화사 / 편역: 홍옥

https://xhpfmapi.zhongguowangshi.com/vh512/share/9667039?channel=weixin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