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10호태풍“해신”북상 가속화, 7-9일 길림성에 영향

편집/기자: [ 안상근 ] 원고래원: [ 吉林日报 ] 발표시간: [ 2020-09-06 08:48:31 ] 클릭: [ ]

당전의 기상자료에 근거하여 분석한데 따르면 10호 태풍“해신”(海神)이 7일 밤부터 8일 오전사이 길림성 동부일대에 진입한후 길림성 중동부지역에 강한 비바람 영향을 줄것으로 보인다. 길림성에 대한 비바람영향은 9 일까지 지속되며 강한 비바람은 주로 7 일밤부터 8 일사이에 집중될 예정이다.

올해 제10호 태풍“해신”(초강력 태풍급)의 중심지는 9월 5일 아침 8시에 여전히 서북 태평양 해면에 위치해 있는데 일본 규슈섬에서 남쪽 약 1,020 킬로메터 떨어진 곳에 있는 북위 23.9도, 동경 132.0도로서 중심 부근의 최대 풍력은 17급(60 메터/초)이며 태풍중심의 최저 기압은 920헥토파스칼이다.

예상에 따르면은 “해신”은 시속 15 킬로메터 좌우의 속도로 서북방향으로 이동하여 점차 일본 서남부와 한국 남부일대 연해까지 접근하게 된다. 7 일 새벽 일본 규슈 서부 근해를 지나며 7일 정오를 전후해 조선반도 남단에 상륙하거나 조선반도 남부 연해의 북쪽상공을 스쳐지나 8 일 길림성으로 이동할것으로 예견된다.

초보적인 예측에 따르면 7일 정오를 전후하여 길림성 동남부는 외곽 구름층의 영향을 받아 비가 내리기 시작하는 데 길림성에 대한 비바람 영향이 9 일까지 지속된다. 강한 비바람은 주로 7일 밤부터 8 일까지 집중되여 있다. 길림성 중동부에는 큰비 혹은 폭우가 내리겠고 일부 지역에는 대폭우가 내릴것으로 예측되는데 과정 강우량은 40~ 70 밀리메터에 달하며 부분적 지역은 80~ 120 밀리메터, 개별적 지역에는 최대 180 밀리메터 이상에 달하는 비가 내릴것으로 예견된다. 서부지역에는 중비 또는 큰비가 내릴것으로 예견되는데 과정 강우량은 10 ~ 30밀리메터이고 중서부 지구와 연변 동부의 풍력이 비교적 클것으로 예상되는데 평균 풍력은 5~6급이고 순간풍력은 7~9급에 달할것으로 예상된다.

초보적인 분석과 연구판단에 따르면 10 호 태풍“해신”이 길림성에 주는 비바람 영향은 8 호태풍 “바비”보다 뚜렷이 강하며 9호 태풍“마이삭”이 몰고온 비바람과 거의 비슷할것으로 보인다. 강한 비바람이 영향주는 지역은 고도로 중첩되는데 비록 그 강도가 “마이삭” 보다 약하지만 중첩효과로 말미암아 그 피해성은 가능하게 더욱 높을 수도 있다.

이에 따라 중동부지역들에서 강하천, 류역, 저수지 등에 대한 홍수방지사업을 전면적으로 잘할것을 건의한다. 중서부지구에서는 풍재 방어를 계속 잘해야 할것이며 동부 산간지대에서는 산홍수와 지질재해에 대한 방어를 중점적으로 잘하며 각지에서는 도시의 태풍방지, 홍수방지 및 풍재방지 사업을 앞당겨 잘해야 한다.

현재 대기순환 조정의 영향으로 10호 태풍“해신”의 이동경로는 9 호 태풍“마이삭”에 비해 더욱 큰 불확실성이 있다. 이에 따라 길림성기상국에서는 실시간으로 밀접히 감측하면서 제때에 최신 감측예보를 제공하게 된다.

래원 길림일보 편역 안상근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