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신화시평] 외자 ‘신임표’ 중국 경제 잠재력 말해주다

편집/기자: [ 리철수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2-06-09 10:41:58 ] 클릭: [ ]

지난 넉달 동안, 중국은 실제 외자 사용액이 전년 동기 대비 20.5% 증가했고 국경 간 자금 흐름은 계속 순류입을 유지하고 있다. 1분기 72.1%의 외자기업이 중국에서의 증자폭이 5% 이상에 달했다.

국내 전염병 영향으로 인한 단기 충격과 국제정세의 복잡하고 심각한 영향으로 중국 경제는 한때 압력을 받았지만 장기적으로 좋은 흐름의 기본면은 변하지 않았고 계속하여 외자를 흡인하고 있다.

A주 시장에서 올해 3월 한때는 외자의 짧은 순류출이 발생하였으나 4월에 다시 순류입으로 돌아왔고 5월에는 순류입 규모가 더욱 확대되였다. 자금과 대상이 실체경제에로 류입되였는데 독일의 BMW는 279억원을 증자하였고 다른 한 독일 회사도 2억딸라를 투자하여 중국 내 여러 곳에서 10개 대상을 추진하고 있다. 중국에서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시장화, 법치화, 국제화로 나가는 비즈니스 환경은 세계 여러 나라 기업들에 더욱 많은 기회를 부여해주고 있다.

국제자본의 시장 류입은 투자 회수를 우선으로 고려하고 있는바 중국 시장이 이토록 관심을 받고 있는 그 내면에는 중국 경제의 강력한 근성과 잠재력이 뒤받침하고 있기 때문이다. 비록 어느 정도의 하행 압력이 있지만 고품질 발전을 지탱하는 생산요소들은 변함이 없으며 방역 통제가 지속적으로 좋아지고 거시정책 조절이 부단히 강화되면서 긍정적인 신호가 나타나고 있는데 례하면 5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상승세를 보였는바 이는 중국 경제 운행의 활력을 설명해주고 있다.

중국 경제가 장기적으로 좋아지는 기본면이 변하지 않았고 구조조정과 산업승격, 고품질 발전의 대세에 변함이 없다. 외자는 앞으로도 중국에 대한 장기적 투자 열도를 유지할 것이며 중국 시장 또한 전 세계에 새로운 기회를 가져다줄 것이다.

/신화넷 

0

관련기사 :
 
  • 문 화
  • 두만강
  • 스포츠/레저
  • 조선민족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