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한미 지도자 서울에서 회담, 여러 시민단체 항의 집회

편집/기자: [ 안상근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2-05-22 13:33:42 ] 클릭: [ ]

신화사 서울 5월 21일 소식: 한국 대통령 윤석열은 21일 한국을 방문 온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서울에서 정상회담을 진행했다.이날 한국 각지에서 온 여러 시민단체들은 대통령실 청사 부근에서 한미 동맹 강화를 빌려 동북아 긴장을 격화시키려는 미국의 시도에 항의하는 집회를 열었다.

한국 대통령실은 회담 후 한미 지도자의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에 따르면 량국 지도자는 한미 동맹을 바탕으로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핵심 기술, 신흥 기술과 네트워크 안전 방면의 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했다.성명 내용에는 조선반도 문제도 관련되여 있다.

이날 한국 각지에서 온 여러 시민단체는 대통령실 린근에서 집회를 열고 ‘신랭전을 초래한 한일/한미일 동맹 반대', ‘한미련합전쟁훈련 전면 중단', ‘전략자산 배치 반대' 등의 표어를 들고 미국이 한미동맹 강화를 통해 동북아 긴장을 격화시키려는 시도에 항의하며 한미련합군사훈련을 중단하고 한미 간 불평등한 동맹관계를 바꾸라고 요구했다.

바이든은 22일 한국 방문을 마치고 일본으로 출발한다.이는 그가 지난해 1월 취임한 이래 첫 아시아행이다.

/신화사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