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조립견: 미국은 인권수호자로 나설 자격이 근본 없다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1-10-20 10:05:09 ] 클릭: [ ]

미국 대통령 바이든이 최근 재차 신강을 언급한 데 대해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10월 18일 다음과 같이 표했다.

이른반 신강 ‘인권문제’는 적라라한 정치적 음모이다. 그 진실한 의도는 신강의 번영과 안정을 파괴하고 중국의 발전을 막아내기 위한 것이다. 미국은 말로로는 민주와 인권의 수호자로 저처하지만 자신은 악질로 얼룩져 있다. 미국이 자칭하는 이른바 ‘인권등대’는 벌써 이미 무너진 지 오래되며 ‘인권수호자’로 나설 자격이 근본 없다는 것을 사실들은 거듭 실증하고 있다. 미국은 인권의 허울을 쓰고 타국의 내정을 간섭하고 타국의 리익을 해치는 것을 멈추고 응당 인권에 대한 자신의 악행을 심각하게 반성하고 자기의 일을 잘 관리해야 한다.

/신화사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