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외교부: 코로나19 백신 지재권 면제에 대한 발전도상국들의 요구 지지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1-05-19 07:02:05 ] 클릭: [ ]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17일 코로나19 백신 지적재산권 면제에 대한 발전도상국들의 요구를 십분 리해하며 지지한다고 밝혔다.

조립견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세계는 코로나19 대류행중에 있으며 백신은 코로나19와 싸워 이기는 강력한 무기이다. 최대 발전도상국이자 국제사회의 책임감 있는 일원으로서 중국은 발전도상국의 방역 노력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모두 할 것이고 발전도상국이 백신을 공평하게 획득하는 데 도움이 되는 행동이라면 모두 지지할 것이다. 이는 코로나19 백신의 ‘글로벌 공공제품’ 성질을 구현하는 것이자 인류보건건강공동체 구축의 당연한 리치이다. 이런 점을 고려해 중국은 많은 발전도상국의 코로나19 지재권 면제에 대한 요구를 십분 리해하며 지지한다.

그는 또 다음과 같이 말했다. 자국의 인구가 많고 백신 공급이 한동안 매우 딸리는 상황에서도 중국은 자신의 노력을 통해 발전도상국에서 백신의 접근성과 가격 적정성을 위해 실제적인 공헌을 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중국은 이미 80여개 나라와 3개 국제기구에 백신을 지원했으며 50여개 나라에 백신을 수출했다. 또 애급,아랍추장국 등 10여개 발전도상국과 기술 이전 및 협력 생산을 진행하면서 백신의 대규모 생산을 신속하게 추진하고 있다. 최근 중국 국가의료의약그룹의 백신이 세계보건기구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으며 세계보건기구가 주도하는 코로나19 백신 공동 구매 및 배분을 위한 국제항목인인 ‘코로나19 백신 실시계획’에 백신을 공급하는 일을 추진하고 있다. 중국은 또 유엔 평화유지행동과 국제올림픽위원회에 백신을 제공하겠다고 선포했으며 이미 긍정적인 진전을 이루었다.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중국은 계속해서 많은 발전도상국의 공평한 백신 접근성을 위해 기여할 것이다. 우리는 능력 있는 국가들이 실제적인 행동으로 발전도상국들의 백신 획득을 지지하고 방조하여 인류가 함께 조속히 코로나19와 싸워 이기는 데 기여하길 촉구한다.

/신화사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