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미국 향한 조립견의 6가지 또박또박 반문!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1-03-31 10:48:41 ] 클릭: [ ]

 

중국과 세계보건기구가 조직한 코로나19 기원 조사 합동연구작업에 대해 미국 국무장관 블링컨이 의문을 제기한 것과 관련,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3월 29일 다음과 같이 표시했다.

중국은 코로나 역정 문제에 대해 미국이 막무가내로 비난하는 것과 제멋대로 먹칠하는 것을 절대 용납하지 않는다. 세계보건기구와 국제전문가들은 합동연구작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였으며 연구작업에 대해 중국이 예상외로 개방되여있었고 노력했다고 표시했다. 기원 조사 보고서 초안 작업은 줄곧 량측 전문가들이 과학적 방식으로 반복된 연구를 통해 결론을 도출해낸 것이다.

“언제면 코로나 역정과 기원 조사 문제에서 미국이 중국처럼 개방적이고 투명해질 수 있겠는가?”

“언제면 세계보건기구 전문가를 미국으로 초청해 기원 조사를 할 것인가?”

“언제면 포트 데트릭 생물실험실을 국제 전문가들이 방문해 조사하고 연구할 수 있도록 개방할 것인가?”

“대외를 향한 미국의 지속되는 외침은  전문가 팀원들에게 정치적 압박을 가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

“보고서의 어느 내용이 중국 정부가 도와서 작성한 것인지, 미국측이 세계보건기구 전문가 여러분에게 직접 물어보라.”

“중국 정부가 기원 조사 연구에 편리를 제공했는데 그래 이것도 배후 조작이란 말인가?”

/신화사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