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외교부 대변인:중국 경제 수치에 대한 개별적 사람들의 질의는 성립되지 않는다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신화넷 ] 발표시간: [ 2019-10-25 15:31:48 ] 클릭: [ ]

[중국의 목소리]

외교부 대변인:중국 경제 수치에 대한 개별적 사람들의 질의는 성립되지 않는다

중국의 경제 표현이 57 년래 가장 좋지 못하다는 데 대해 외교부 대변인 화춘영은 23 일 다음과 같이 표했다. 중국의 경제 운행은 총체적으로 평온하고 안정적으로 발전하는 량호한 발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 중국 경제 수치에 대한 개별적 사람들의 질의는 아무런 사실적 근거가 없을 뿐만 아니라 성립되지 않는다.

이날 정례 기자회견에서 한 기자가 질문했다. 보도에 따르면 21 일, 미국 지도자는 내각회의 연설에서 중국은 경제무역 합의를 달성하려고 하는데 중국의 경제표현은 57년이래 가장 못하여 마이나스 장성일 가능성이 있으므로 담판의 합의에 유리하다고 말했다. 중국측은 상술한 평론을 어떻게 보고 있는가?

화춘영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1분기―3 분기 국내생산총액은 동기 대비 6.2 % 장성했다. 이 속도는 세계 주요 경제체 가운데서도 첫자리에 놓인다. 국내외 어려움과 위험, 도전이 뚜렷이 증가된 상황에서 중국이 이 성과를 거둔 것은 실로 쉽지 않다. 경제장성 속도가 좀 느려진 것은 중국 경제가 고속장성 단계로부터 고품질 발전 단계로 전환하는 발전방향에 부합된다. 중국 경제 수치에 대한 개별적 사람들의 질의는 아무런 사실적 근거가 없을 뿐만 아니라 성립되지 않는다.

화춘영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 중국은 여전히 세계경제 장성의 주요동력으로서 세계경제 발전에 거대한 기여를 했다. 국제통화기금의 추산에 따르면 2009년부터 2018년까지 세계 GDP 증가량에 대한 중국의 기여률은 34%에 달했다. 세계 경제에 대한 중국 경제형세와 중국 경제의 기여에 대해 국제사회는 이미 오래전부터 객관적이고 실제적인 판단을 내린 것으로 그 누가 뭐래도 개변될 수 없다. 남을 먹칠한다고 해서 자체의 국내 문제를 해결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갈등을 협상 해결하는 데도 불리하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