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중국 경영환경 세계 31위, 순위 재차 향상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신화넷 ] 발표시간: [ 2019-10-25 12:04:17 ] 클릭: [ ]

세계은행은 24 일 ‘세계 경영환경보고 2020’을 발표하였다. 중국의 경영환경 세계 순위는 지난해 78위에서 46 위로 도약한 데 이어 올해 재차 31위로 올라 세계 40 위권에 올라 련속 2년간 세계 최적화 경영환경 개선폭이 가장 큰  10대 경제체에 진입했다.

경영환경은 바로 ‘연성 실력’이다. 련속 세계 경영환경 개선폭이 가장 큰 10대 경제체에 진입한 그 배후에는 중국이 고품질 발전의 길로 나아가면서 꾸준히 개혁개방하고 더우기는 미래를 향해 재출발하는 기회와 신심이 있었기 때문이다.

올해 중국의 경영환경평가는 100점에서 77.9를 득점했다. 세계은행 평점 근거는 북경, 상해 두개 시 및 관련 부문에서 2018년 5월 2일부터 2019년 5월 1일까지 내놓은 최적화 경영환경 개혁 조치이다. 중국의 9개 지표 령역의 개혁조치가 세계은행의 인정을 받았는데 그중 8가지 지표의 순위가 상승했다 .

건축허가권 발급을 례로 든다면 중국의 세계 순위은 지난해 121 위에서 33위로 올라서 무려 88위나 뛰여올랐다.

보고에 따르면 중국의 중소투자자 보호지표 세계순위는 지난해보다 36위 올라 28위로, 파산처리 순위는 10 위 올라 51위로, 다국간 무역 순위는 9위 올라 56위로, 납세 순위는 9위 올라 105위로, 전력 순위는 2위 올라 12위로, 계약집행 순위는 1위 올라 5위로, 기업설립 순위는 1위 올라 27위로 상승했다.

소개에 따르면 당중앙과 국무원의 결책 포치에 따라 금년이래 국무원 관계 부문과 북경, 상해 두 시정부에서는 지금까지 130 여가지 관련 개혁조치를 출범하여 우리 나라 경영환경의 국제경쟁력을 더한층 증강시켰다.

http://fms.news.cn/swf/2019_qmtt/10_24_2019_qm_z/index.html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