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중미 제13차 경제무역 고위급 협상 곧 워싱톤서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신화넷 ] 발표시간: [ 2019-09-30 12:28:48 ] 클릭: [ ]

상무부 부부장 겸 국제무역담판 부대표인 왕수문(王受文)은 9월 29일, 국경절 후 첫주에 중공중앙 정치국 위원이며 국무원 부총리이며 중미 전면경제대화의 중국측 수석대표인 류학(刘鹤)이 대표단을 이끌고 워싱톤에 가 미국측과 함께 제13차 중미 경제무역 고위급 협상을 진행하게 된다고 표했다.

왕수문은 새 중국 창건 70돐 활동 소식공개회에서 이와 같이 표하며 얼마전 쌍방 경제무역대표팀은 워싱톤에서 부부장급 협상을 진행하고 공동의 관심사로 되는 경제무역 문제에 대해 건설적인 토론을 벌였다. 또 제13차 경제무역 고위급 협상의 구체적인 배치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협상에 관한 중국측의 입장은 일관하고 명확하며 중국측의 원칙에 대해 이미 여러번 강조했다고 그는 말했다. 그는 쌍방은 상호 존중과 평등 호혜의 원칙에 근거해 평등한 대화를 통해 문제의 해결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는 량국과 량국 인민의 리익에 부합되며 세계와 세계인민의 리익에도 부합된다고 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