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조선, 한국의 미국 스텔스전투기 납입 규탄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9-07-12 09:00:16 ] 클릭: [ ]

조선 외무성 미국연구소 정책연구실장은 11일 발표한 담화에서, 한국 당국이 근일 또다시 미국으로부터 스텔스전투기를 납입하려는 행위는 조한 군사협의에 도전하는 것으로 조선반도 정세를 군사적 긴장 격화에로 떠미는 위험천만한 행위라면서 조선이 부득불 대응조치를 취할 수 밖에 없게 한다고 표시했다.

조선중앙통신사가 이날 발표한 이 담화 내용에 따르면, 이 관원은 한국이 지난 3월에 이어 이달 중순 또다시 미국으로부터 스텔스전투기 ‘F-35A’ 2대를 납입하려 하고 있다면서 일명 ‘보이지 않는 살인무기’라고도 불리우는 ‘F-35A’의 납입이 지역에서 주변나라들에 대한 군사적 우위를 보장하며 특히 조선반도 유사시 ‘북침의 대문’을 열기 위한 데 그 목적이 있다고 표시했다. “이는 상대방을 겨냥한 무력증강을 전면 중지할 데 대하여 명백히 규제한 〈판문점선언 군사분야리행합의서〉에 정면도전하는 것이다.”

이 관원은 또 한국 당국이 외세의존의 숙명에서 벗어나지 못한다면 북남 관계 전망은 기대할 것이 없다면서 조선도 역시 불가불 한국에 증강되는 살인장비들을 초토화시킬 특별병기 개발과 시험을 하지 않을 수 없게 되였다고 표시했다.

원문: http://www.xinhuanet.com/world/2019-07/11/c_1124740354.htm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