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외교부: 중국, 카나다 기업 유채씨 수입 중단은 정상적인 검역안전방비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9-03-12 14:29:17 ] 클릭: [ ]

외교부 대변인 륙강은 11일에 있은 정례기자회견에서 중국이 카나다 기업 유채씨 수입을 중단한 것은 정상적인 검역안전방비로 중국의 해당 법률, 법규와 국제관례에 부합된다고 표시했다.

카나다 《글로브앤드메일》 사이트는 최근 전문가 문장을 발표, 중국이 카나다 유채씨의 수입을 중단한 것은 핑게이고 허위적인 것이라면서 이 사건은 유채씨와 상관없이 중국측이 카나다에 압력을 가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중국은 이를 어떻게 보는가 하는 질문에 륙강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최근 중국 세관이 카나다산 유채씨에서 여러가지 검역성 유해생물을 여러번 검출해냈다. 이런 유해생물이 중국 경내에 들어오면 중국 농업생산 및 생태환경 안전에 심각한 위해를 조성하게 된다. 근원으로부터 전염병을 방지하기 위해 중국 세관총서는 3월 1일부터 상기 문제가 여러차례 발생한 카나다 한 회사의 유채씨 수입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세관총서는 이미 해당 상황을 카나다측에 통보했다.

륙강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강조하고 싶은 것은 중국 소비자들의 안전리익을 수호하고 중국 농업생산과 생태안전을 보호하는 것은 중국정부의 직책이다. 중국 세관이 상기 조치를 취한 것은 정상적인 검역안전방비로 과학적이고 합리적이며 중국 해당 법률과 법규에 완전히 부합될 뿐만 아니라 국제관례에도 부합된다.

원문: http://www.xinhuanet.com/world/2019-03/11/c_1210079123.htm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