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72.7%의 학부모:‘두가지 부담 감소’실행 후 교육 불안감 완화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中新网 ] 발표시간: [ 2021-09-24 11:44:15 ] 클릭: [ ]

--‘고차원 가정교원',‘크라우드 펀딩 사교육’(众筹私教)에 대한 조사 강화

51만 1,043명 학부모들을 상대로 조사 진행

9월 23일 교육부에서 소집한 브리핑에 따르면 70% 이상의 학부모들이 교육에 대한 불안감이 다소 완화되였다고 조사에서 밝혀졌다.

소개에 따르면 올해 여름방학은 대체적으로 교외양성이 불경기에 처하고 학교 위탁관리가 인기를 누렸다. 이가 바로 여름방학에 응당 나타나야 할 모습이라는 것이 사회적인 반영이였다고 회의는 밝혔다.

 

한 교원이 학생들의 자리를 배치하고 있다(자료사진). / 중국신문넷

공청단중앙과 중국청년보는 51만 1,043명의 학부모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였는데 ‘두가지 부담 감소’정책을 실행한 후 72.7%의 학부모들은 교육 불안감이 다소 완화되였다고 답했으며 중등 수입 군체들의 교육 불안감이 느슨해졌다고 표시한 비례가 더 높았다고 한다.

90% 이상 학부모: 숙제 포치 없음

소개에 따르면 기초교육 ‘두가지 부담 감소’사업의 모니터링 플래트홈 직통 보고에 따르면 9월 22일까지 16만개 의무교육학교에서 관련 정보를 작성했는데 그중 98.2%의 학교에서 숙제 관리방법을 내오고 92.1%의 학교에서 교내 숙제 공시제도를 세웠으며 64.3% 학교의 다수 학생들이 규정된 시간내에 숙제를 완성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감측 플래트홈은 QR코드 형식으로 무기명 온라인 설문조사에 참가하도록 학부모들을 요청했는데 도합 5,737.7만부의 설문조사자료를 회수했다. 99.6%의 학부모들은 이번 학기 학부모들에게 숙제를 포치하지 않았고 또는 숙제를 검사하도록 포치하지 않았다고 반영했다. 97.5%의 학부모들은 새 학기 부담 감소를 위한 여러가지 조치와 성과에 대해 만족한다고 했다.

7,743.1만명 학생 방과 후 봉사에 참가

기초교육에서의‘두가지 부담 감소’사업 감측 플래트홈 데이터에 따르면 9월 22일까지 전국의 10.8만개 의무교육학교(기숙제 학교와 촌 소학교 포함하지 않음)에서 방과 후 봉사 정보를 작성, 이중 96.3%의 학교에서 방과 후 봉사를 제공하며 7,743.1만명 학생들이 방과 후 봉사에 참가하고 있는데 참가률이 85%에 달한다. 534.5만명 교원들이 방과 후 봉사에 참가하는데 학교 교원수의 86.2%에 달한다. 20.6만명은 교외 전문 인원을 초빙해 방과 후 봉사에 참가하고 있다.

교육부 ‘1 대 1',‘가정 입주 교원’등 은형 행위 조사 강화

회의는 다음과 같이 밝혔다. 관련 부문과 련락, 협조하여 여러가지 방식을 총괄, 운영하여 ‘1 대 1',‘고차원 가정교원',‘크라우드 펀딩 사교육'(众筹私教),‘가정 입주 교원’등 은형, 변이적인 불법행위에 대한 조사 강도를 높인다고 밝혔다. 각지의 진행 진척을 계속 조사하고 ‘두가지 부담 감소’에 대한 감독조사를 적시적으로 한다.

이외, 경연관리 방법을 연구, 수정하여‘국제’란 명의를 걸고 진행하는 각종 경연을 다스린다고 회의는 밝혔다.

/ 중국신문넷, 편역: 홍옥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