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 제

연룡도신구역 문화관광산업 폭발성 효과...

  그 토대는 해당 구역의 인문정신의 주체성, 문화의 독특성, 내용의 민족성 , 특히는 가치의 유일성에 있다면서 가장 선명한 유일성은 천혜의 생태조건 외에도 더 중요하게는 자연경관과 문화자원이 고도로 융합된데 있다고 밝혔다.

연변부림실업 ‘구정마루’ 상해탄에서 인기 짱!
“제19회 중국국제장식재료전시회(DOMTEX)”가 3월21일부터 23일까지 상해 포동구에 위치한 상해신국제전시중심에서 열렸다.

지난해 훈춘 대외무역 연변의 66.4%차지, 길림성 2위
두만강삼각주 국제관광합작구 대상이 성급과 국가차원에서 높은 중시와 지지를 받았다. 훈춘국제합작시범구가 설립돼서 5년사이 과거의 작은 변경도시 훈춘은 이제 대외무역과 관광업 발전을 추진하는데 전례없는  .

불가능에 도전하는 사나이
공장장(경리)직을 지키고 있는 연변범서방프라스틱유한회사(미국독자) 조광훈(63)총경리는 불가능과 도전하며 성공을 이룩한 사나이로 그의 인생사전에는 “안된다”가 없다.

길림성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 연변에서 도약의 첫날개 펼쳐
올해 1월 20에 설립된 길림성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회장 리송미)가 3월 18일부터 20일까지 연변에서 2박3일동안의 “2017년길림성조선족전통음식업발전경험교류회”를 벌여 도약의 첫날개를 펼쳤다.

“아하조선족향에 딸기따러 오세요”
3월 18일, 환인현 아하조선족향 당위 정부와 환인라지오텔레비죤방송국에서 공동 주최한 “향토아하” 딸기채집체험주가 아하조선족향 황전촌에서 시작되였다.

연길 부녀수공예품...
우리는 꼬마“뢰봉”
사람과 “친구”된...
화룡 문성사회구역...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유세성형미용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