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새로운 조합식 세금 및 비용 지원 정책 관찰

편집/기자: [ 정현관 ] 원고래원: [ 吉林日报彩练 ] 발표시간: [ 2022-05-05 14:01:43 ] 클릭: [ ]

- 만억 자금 ‘활력수' 기업직행에 가속화

새로운 형세에서 착실하게 경제를 안정시키는데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 일전에 소집된 중국공산당 중앙정치국회의에서 거시정책 조절의 강도를 높이고 ‘이미 확정된 정책을 다그쳐 실행하고 세금 환급과 감세, 비용 인하 등 정책을 잘 실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업계내에서는 이는 중국이 새로운 하행압력에 대응하고 안정적 성장을 더욱 뚜렷한 위치에 두는 배경속에서 세금 환급과 감세 정책에 대한 재배치이며 관련 정책은 더욱 큰 강도와 더욱 빠른 속도로 추진될 것으로 예상하고 배당금이 착지하여 효과를 보고 시장 주체에 직행할 수 있도록 보장한다고 인정했다.

올해, 우리 나라는 새로운 조합식 세금 및 비용 지원 정책을 실시하였는데 이는 거시경제의 대세를 안정시키는 관건성 조치로 보고있다.

강도로 보면, 년간 세금 환급 및 감세 규모는 약 2조 5,000억원에 달한다.

진도로 보면, 올해 20여개의 세금 및 비용 지원 정책이 이미 륙속 발표되였다. 대규모 이월공제세금 환급(留抵退税) 정책을 실시하여 관련 업종의 보유 이월공제세액을 전부 환급하였다. 제조업, 영세기업 및 개체 공상호를 지원하는 감세와 비용 인하 정책을 계속해 실시하고 감면 폭도를 높이며 적용범위를 확대했다. 특수곤난 업종의 구제발전을 지원하는 세수정책을 출범했다……

“현재, 각종 세금 환급, 감세, 비용 인하 정책이 빠르게 실시되고 있다.” 재정부 부부장 허굉이 일전에 소개했다. 5월에 소형 및 중형 기업에서 보유하고 있는 이월공제세액을 앞당겨 환급할 것이며 그후에는 대형 기업의 세금 환급의 진도를 다그친다.

소개에 따르면, 올해 새로 출범한 대규모 이월공제세금 환급정책 이외 앞서 출범하여 실시했던 이월공제세금 환급정책도 정상적으로 처리되여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동시에, 제조업, 영세기업에 대한 우대 강도를 한층 더 높이는 정책이 모두 이미 출범되여 질서 있게 실시되고 있다. 항공, 철도 운수기업의 부가 가치세 예납을 일시 중지하고 납세자가 공공교통 운수봉사를 제공하여 얻는 수입에 대해 부가가치세를 면제하는 등 정책도 이미 출범되여 다그쳐 실시되고 있다.

실효성을 보면, 최근 수치에 따르면 4월1일부터 영세기업 재고량과 기타 업종의 증가량에 대한 이월공제세금 환급을 처리한 이래, 4월 28일까지 이미 6,256억원의 세금 환급을 처리했다. 올해 4월 20일까지, 루계로 1조 이상의 기업 세금 부담과 현금 흐름의 증가를 감소시켰다.

만억 자금‘활수’가 시장 주체에 직행하는 것을 가속화하여 기업의 급한 불을 껐고 기업의 발전에 자신감을 더했다.

기업 배당금이 ‘주머니에 들어 오는’것을  다그치는 배후에는 바로 정책 실행의 강력하고 효과적인 추진에 있다. 

광동재정경제대학 요봉민교수는 “전망성 발력(靠前发力)은 현재 거시정책 시행의 뚜렷한 특징이다.”고 말하면서 “올해 세금 및 비용 지원 정책은 규모가 크고 실행 효률이 높아 불과 4개월도 안되는 사이에 이미 1조원의 자금 ‘활수’가 기업에 투입되여 자금 지원이 절실한 기업에 대해 난관을 극복하고 도울 수 있는 역할을 할수 있었으며 기업이 생산경영에서 가볍게 출전할수 있도록 도왔다.”고 말했다.

동방금성(东方金诚) 수석 거시분석가 왕청은 다음과 같이 표했다. 재정 세금 환급과 감세 및 비용 인하의 절주는 한층 더 빨라질 것이며 예컨대 올해, 2조 5,000억원의 세금 환급 한도는 대부분 년말전으로 완수할 것이다.

/길림일보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