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세계가 중국경제에 신심가득, 외자 중국 류입 가속도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인민일보 ] 발표시간: [ 2021-07-27 20:29:21 ] 클릭: [ ]

세계 중국 경제에 대해 신심 가득

중국상무부 통계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전국적으로 인민페로 총 6,078. 4억원의 외자를 사용해 동기 대비 28.7% 늘어났다. 올해 상반기 중국 경제 성장이 12.7%이며 올해 중국 경제 회복세가 강하게 나타나 예기를 초월해 세계은행은 중국 경제성장을 8.5%로 조절했다.

7월 26일, 제4회 수입박람회 일부 전시구의 전시전 접목회가 상해에서 열렸다. 전시기업 인원이 접목회에 참석한 손님과 교류하고 있다. /신화사

개방을 확대하는 중국의 여러가지 조치가 락착되면서 중국은 갈수록 외자가 주목하는 곳으로 되고 있다. 상무부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전 5개월 전국적으로 새로 설립한 외상투자기업이 만 8,497개로서 동기 대비 48.6% 늘어났다. 중국의 경제구조가 꾸준히 최적화되고 지속적인 대외 개방으로 중국은 외자를 흡인하는 강유력한 자석’으로 되고 있다.

일전 중국미국상회에서 발표한 〈중국에서의 미국기업 백서〉는 약 3분의 2의 미국자본 기업은 중국을 우선 발전의 시장으로 보고 있으며 2021년에 중국에 대한 투자를 늘일 계획이다고 쓰고 있다. 중국유럽련합상회 조사에 따르면 60%의 피방문 유럽기업은 올해 중국에 대한 업무를 늘일 계획이라고 표시, 이 비례는 지난해보다 근 10% 높아졌다.

미국싱크탱크(智库) 피터슨국제경제연구소 고급 연구원 니콜라스 라디는, 지난해 세계적인 대외 투자가 5분의 2가 줄어들었으나 중국에 대한 외국 직접투자는 역성장을 기록하며 사상 최고 수준에 도달했다면서 올해 외국 직접 투자가 여전히 지속적으로 중국에로 류입되고 있고 전 년 총량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할 것이며 세계적으로 차지하는 비률이 가일층 높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카길사(嘉吉公司) 중국 총재 류군은 “중국이 고수준의 대외개방을 추진하는 것은  국내 대순환을 주체로 하고 국내 국제 쌍순환을 상호 추진하는 새로운 발전 구조를 다그쳐 형성하는데 유조하다. 이 기회를 빌어 카길사도 상응한 전략적 조정을 통해 중국에 대한 생산을 확대하며 새 공장 건설, 새 대상 건설에 투자하려 한다.”고 밝혔다.

/ 출처: 인민일보 / 편역: 홍옥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