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국가세무총국, 빈곤해탈에 110가지 우대정책 실시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0-07-01 08:56:59 ] 클릭: [ ]

6월 26일 국가세무총국으로부터 입수한 소식에 따르면 빈곤해탈 공략전 전면 승리에 조력하고저 세무부문에서는 신판 세수우대정책 지침를 발표, 빈곤지역 기초시설 건설을 지지하고 농산물과 관련된 산업발전을 추진하며 빈곤지역의 창업취업 활력을 불러일으키고 보편성 특혜의 금융발전을 추진하며 ‘오래됐고 편벽하며 빈곤한’ 지역의 빠른 발전을 추진하고 사회력량을 격려하여 빈곤부축 기증을 늘이는 등 6가지 면에서 빈곤해탈 공략전을 추진하는 110가지 우대정책을 실시한다.

국가에서 중점적으로 부축하는 공공기초시설 대상의 기업 소득세는 ‘3가지 면제 3가지 절반 감면’을 실행하고 농촌전력망 보호 증가세를 면제해주는 등 정책을 실행하며 빈곤지역 경제사회발전 환경을 최적화한다. 토지 사용권을 농업생산자들에게 양도해주어 농업생산에 사용하면 증가세를 면제하고 도급지를 농업생산자들에게 류전해주어 농업생산에 사용하면 증가세를 면제하며 농촌토지, 주택 확권 등록에는 부동산 등록세를 징수하지 않는 등 정책을 실행함으로써 빈곤지역의 ‘조혈’기능 강화에 조력하게 된다.

소규모 납세인들의 판매액은 한도액내에서 증가세를 면제하며 소형 미소 리윤 기업에 한해 기업 소득세를 면제해준다. 국가에서는 창업취업 정책에 대한 지지력을 끊임없이 확대하고 령세기업에 대한 우대정책 범위를 늘였으며 실업자, 장애자 등 중점 군체 혹은 특수 군체들의 취업창업에 대해 정책성 지지를 강화하고 있다.

면세, 과세대상 소득감면, 준비금 세전공제, 간이과세 등 여러가지 방식을 통해 농호와 령세기업을 중점 대상으로 빈곤부축 개발에 대한 금융기구와 보험, 담보회사, 소액대출회사들의 금융 지지력을 확대하는 것을 격려했다.

서부지역에서는 격려류 산업기업 소득세를 우대해주고 타지역 이주 빈곤부축인구의 관련 수입의 개인 소득세를 면제하는 등 정책을 실시하고 빈곤해탈 공략전을 지역 협조발전 추진과 결합시키는 것은 견지했다.

조건에 부합되는 기업의 빈곤부축 기증에 대한 소득세는 세전공제를 실행하고 조건에 부합되는 빈곤해탈 화물 기증은 증가세를 면제하며 공익성 사회기구 혹은 국가기관의 공익 자선사업을 통한 개인 기증은 개인소득세 세전공제 등 정책을 실행했으며 사회의 력량을 인도해 빈곤해탈 공략전에 참여하도록 했다.

/ 출처: 신화사 / 편역: 홍옥

원문보기 :  https://xhpfmapi.zhongguowangshi.com/vh512/share/9201771?channel=weixin&from=singlemessage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