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중국 5대 도시군체로 형성될듯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중국신문넷 ] 발표시간: [ 2015-04-06 15:29:18 ] 클릭: [ ]

북경, 천진, 하북 협력발전계획 다음달 출범

 

일전 리극강총리의 서명비준을 거쳐 국무원에서는 《장강중류도시군체 발전계획》을 비준동의했다. 이 새로운 도시군체가 비준되면서 어떤 지역에서 리득을 볼가? 지역협동발전가운데서 어떤 위치가 될가?

장강중류도시군체란?

지리적 위치로부터 볼 때 무한도시권, 환장사, 주주, 상담 도시군체와 환파양호도시군체로 형성된 장강중류도시군체의 전략적 지위가 두드러진다.

31.7만평방킬로메터 되는 국토면적으로서 400여개 싱가포르에 해당한다. 호남, 호북과 강서 3성의 많은 도시들이 포함돼 있는데 향후 무한, 장사, 남창의 중심도시 지위의 발걸음이 필연코 빠르게 될것이다.

국무원에서는 어떻게 장강중류도시군체를 확정했을가?

중국에는 여러 개의 도시군체가 있다. 매개 도시군체의 지위와 정위가 각기 다르다. 국무원에서는 어떻게 장강중류도시군체를 확정했을가?

우리는 《장강중류도시군체 발전계획》에서 제기한 4개 조성에서 찾아 볼수 있다. 중국경제발전의 새로운 성장극 조성, 중서부 신형도시화 선행구 조성, 내륙개방합작시범구 조성, 《자원절약형, 환경우호형》사회건설 인솔구를 조성한다.

장강중류도시군체의 중점임무는 무엇일가?

도시와 농촌 총체적발전, 기초시설상호련결, 산업협조발전, 생태문명 공동건설, 공공봉사 공유, 대외개방 심화가 중점 임무이다.

우리 나라의 다른 도시군체는?

① 장강삼각도시군체와 주강삼각도시군체이다.

장각삼각은 1992년에 건립하였는데 15개 도시간의 협력기제를 말한다. 2010년에 국무원에서는 《장강삼각주지역 지역계획》을 비준, 상해시, 강소성과 절강성이 포함되였다. 국토면적의 2.19%를 점하고 장강삼각은 상해를 핵심으로 지역내의 25개 도시를 핵심구와 피복구로 분할했다.

현재 장강삼각주 도시군체는 중국도시화진척이 가장 높고 도시분포가 가장 밀집됐으며 경제발전수준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 됨과 아울러 국제에서 공인하는 6대 세계급 도시군체가운데의 하나로 되였다.

《주강삼각》개념을 제일 처음 제기한것은 1994년이다. 2008년 12월에 《주강삼각주지역 개혁발전계획 강요(2008-2020) 》가 정식으로 발표됐다.

주강삼각주 도시군체는 광동성의 광주, 심수, 주해, 불산, 강문, 동완, 중산, 혜주와 조경시를 주체로 주강삼각주지역을 피복하고 향항, 오문과 밀접한 합작을 해왔다.

주강삼각주의 국토면적이 전국면적의 0.57%를 점하지만 2013년 전국의 9.33% 되는 GDP를 창조했다.

② 북경, 천진, 하북 도시군체와 성도, 중경 도시군체

《경제참고보》에 따르면 장강삼각, 주강삼각, 장강중류 3대 도시군체외에도 북경, 천진, 하북 도시군체와 성도, 중경도시군체도 국가급 도시군체에 편입됐다 한다.

2014년 2월 26일, 습근평총서기는 북경, 천진, 하북의 협력발전전략을 제기, 환발해 및 북경, 천진, 하북 지역의 경제협력을 당해의 정부사업보고에 써넣다.

근일, 북경, 천진, 하북의 협력발전계획이  4월말에 발표된다는 소식도 있다.

성도, 중경 도시군체는 2011년에 비준받은《성도, 중경 경제구 지역계획》에 따르면 사천성과 중경시를 포함하고 성도, 중경시를 핵심으로 사천성내의 11개 도시 및 중경의 전반 지역을 포괄시켰다.

국가층면에서 성도, 중경 도시군체는 이미 장강경제대의 발전계획에 편입시켰는바 장강중류 도시군체, 장강삼각도시군체와 함께 장강상중하류, 서중동지역에 소속됐다. 신화사의 보도에 따르면 성도, 중경 도시군체계획이 금년에 보고를 올리게 된다.

앞으로 어느 도시가 도시군체로 형성될가?

《국가 신형 도시회계획((2014-2020년)》에는 《성도, 중경, 중원, 장강중류, 할빈, 장춘 등 도시군체 육성을 다그쳐 국토공간의 균형개발을 추진하고 지역경제발전을 인솔하는 중요한 성장극으로 되게 한다》는 말이 있다.

여기로부터 볼 때 향후 성도, 중경, 중원, 할빈, 장춘 등 도시군체가 중국경제발전의 새로운 성장극으로 될 가능성이 가장 높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