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중국•연길 제4회 민간예술박람회 개막...다양한 볼거리 제공

편집/기자: [ 김가혜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09-20 15:30:46 ] 클릭: [ ]

‘전승, 교류, 합작, 발전, 혁신’을 주제로 한 중국•연길 제4회 민간예술박람회가 20일, 연길시 국제전시예술중심에서 개막했다.

이번 박람회는 ‘민간예술은 민간을 근원으로 하며 민간에로 회귀하여야 한다’를 취지로 20일부터 23일까지 펼쳐진다. 대회기간 동안 조선족민속 예술작품, 골동품, 서예, 나무뿌리 조각공예, 도자기, 자사공예, 전지(剪纸), 보석, 차잎, 문화창의 작품 등 다양한 예술작품들이 선보이게 된다. 다수의 국가급 명가들도 작품을 가지고 이번 전시회를 찾았다.

민간예술의 전승, 혁신, 번영 발전을 꾀하면서 연길의 문화 영향력과 도시의 명성도에 중요한 역할을 해온 민간예술박람회는 이번에도 국제화, 시장화, 전문화 수준을 한층 제고하고 나아가 우리 나라 전통문화 령역에서 상징성을 띠는 박람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추진하는 데 그 목적을 두었다.

특히 조선족특색 민간문화 예술요소를 중점적으로 부각시키고 연길의 민간예술 자원을 통합 조정하여 대외에 널리 홍보하면서 발전시키기 위한 취지로 열리는 이번 박람회는 전국을 대상으로 한 각종 우수한 민간예술 작품의 박람회 참가를 이끌어냈다. 이번에 연변지역 포함 전국 60여개 업체가 전시에 참가하였다.

이날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은 손으로 직접 만든 열쇠고리, 그릇, 현장 전지(剪纸) 등 아기자기한 물건들에 큰 관심을 가지면서 구매욕구를 불러일으켰다.

이 밖에도 대회기간 동안 국가급 문물 감정사, 감상가 등 전문가들이 직접 현장에서 관람객들을 상대로 강의를 진행하거나 질의응답을 해주는 등 여러가지 행사들로 풍성하게 꾸며질 예정이다. ‘관광흥주’, ‘전역관광’에 조력하여 연변민속예술가와 국내예술명가들이 공동으로 문화산업발전 고층포럼도 조직한다.

이번 박람회는 연길시인민정부에서 주최하고 연길시당위 선전부, 연길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및관광국, 연길시국제회의예술중심에서 협력하며 연길시문화예술산업련합회, 북경화하민박회의전시유한회사, 융회회의전시미디어에서 주관하여 열린다.

전문가의 서예작품 전시.

손으로 직접 만든 음식모형 전시.

현장 전지.

현장 도자기 공예.

인기를 끌고 있는 핸드메이드 소상품 전시부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