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사 3년만에 입당한 심유학 “자동차공...

  올해 76세에 나는 심유학은 1963년에 제1자동차공장에 입사하여 불과 3년만에 중국공산당에 가입해

작은 사랑이 모이면 큰 힘이 됩니다
연변과기대AMP총동문회 등 애심인사들 연변TV”사랑으로 가는 길”후원 9월17일 오후,산과 들에 단풍이 물들어가고 대지가 황금 가을빛으로 만풍년을 기약하는 풍요로운 계절, 연변TV”사랑으로 가는 길”프로 제223회 제작

[대형련재]중국조선족력사(60)― 피눈물의 이민생활
“조선인의 동북에로의 대량적인 이주는 1931년 ‘9.18’사변 이후로부터 1945년 광복까지의 14년간인데 이 시기를 개괄하여 강제이민시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14년을 또3개 시기로 세분할 수 있는데 1931년부터 1936년까지는 ‘통제이민’시기이고 1937년부터 1940년까지는 ‘집단이민’시기이며 1941년부터 1945년까지는 ‘개척이민’시기입니다.” 연변대학 력사학교수 박창욱선생의 일제의 강제이민에 대한 분석이였다.

[구술 20] 음악창작, 그것은 발명창조에 속하는 위대한 공정이다
국내외 음악격언들에 대해서 많이 찾아보았는데 작곡이 무엇인가를 설명한 것은 더구나 없단 말이요. 그래서 작곡을 두고 많이 생각해봤지. 〈음악창작(작곡), 그것은 발명창조에 속하는 위대한 공정이다〉라는 결론이 나오는 것이였소

추석명절 로스안젤스 밤하늘에 울려퍼진 아리랑
조선민족의 전통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미국 캘리포니아주(이하 가주) 중국조선족동포련합회와 로스안젤스(이하 LA) 한인회가 공동으로 주최한 중국동포들만을 위한 추석맞이 큰 잔치가 9월 12일 저녁, LA 한인회관에서 성황리에

[련재]우리 민족의 항일투사들―김은식, 김철
조선 함경북도 부령군에서 태여나 부모를 따라 길림성 왕청현 하마탕 대방자촌으로 이주했다.

사진 70장으로부터...
연길시 북산가두의...
조은국학생 성급 ...
고향 도문을 못잊 ...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