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련재] 《한락연을 추억하여》(15) ...

  3년 자연재해가 갓 지난 설날이니 가능하게1962년 음력설 기간이였을 것이다. 이왕과 마찬가지로 염보항(阎宝航) 큰아버지와 큰어머니(고소)께서는 어머니와 우리 남매를 그들의 집(북경 서편문 국무원 숙소)에 청해 함께 설을 쇠였다. 매년 이맘때는 우리가 가장 즐거운 날이였다. 큰아버지네 집은 따뜻한 온기로 흘러넘쳤고 큰아버지, 큰어머니와 함께 설을 쇠는 즐거움으로 가득차군 했다. 매번 밥을 먹고 나서 큰아버지와 큰어머니는 어머니와 함께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면서 늘 아버지와 어머니가 함께 지내던 옛일들을 이야기하군 했다. 재미 있는 부분을 이야기할 때면 로인들은 아이들처럼 천진하게 웃기도 했는데 로인들의 친밀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는 흔히 우리들에게 영향주기도 했다. 그 때 우리는 재미 있는 이야기를 듣기라도 하듯이 한쪽에 조용히 앉아 흥미진진하게 들었고 웃기는 대목에서는 따라 웃기도 하고 긴장한 부분에서는 따라 긴장해하기도 하였다…

경제인들과 문화인들 서예로 만나다
“코로나19의 영향속에서 경제인들에게 가장 소중한건 바로 서예가들의 끈질긴 의지력을 배우는 것이고 서예가들에게 가장 필요한건 바로 역정의 영향을 극복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을 펼치며 지역경제발전

연변무역협회 연변상품 국내시장 진출 모색
경제단체로서 연변무역협회는 회원사 기업탐방으로 코로나19의 영향을 극복하고 회원기업의 성장과 상생을 추동하기 위한 활로를 적극적으로 탐색하면서 연변상품의 국내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다.

온라인 연출 시합으로 문예 생활을 즐겨
온라인 경기로 문예 생활을 즐겨

[력사]우리 민족의 항일투사들―박봉남, 황옥청
원명은 김만흥(金万興)이고 강철산, 김만주(金滿珠), 오만복 등으로도 불렀다. 1907년 3월 4일(음력), 조선 함경북도 명천군 사북면에서 태여나 1912년 가을 식솔을 따라 연길현 수신향 보 성촌(오늘의 화룡시 동성진 명동촌)으로 이주하였다.

[구술75]105권의 대형 사료집 '탄생'(김춘선편4)
이러한 발굴작업이 우선 박창욱교수님 때부터 시작되였지만 자료집을 편집하면서 체계적인 자료집을 만들기 위하여 수많은 교수님들이 몰붓은 많은 노력에 의해서 수많은 자료집들이 발간될 수 있었다고 볼 수 있다. 중화민국당안자료는 주요하게 일제가

‘전국 문명도시’...
[56개 민족]바이족...
그림같네! 가을빛 ...
[56개 민족]어원크...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